4/29/2015

her language.. as an engineering student :-), 공대생 딸래미의 언어.., Apr 26 2015

요즘 어떻게 지내셔? 라는 아빠의 물음에 보내온 딸래미의 근황.. ㅎㅎ

이곳 대학들은 좀 심하다 싶을 정도로 공부를 시킨다. 
학기 중에는 도서관에서 거의 밤을 세다시피 하여 햇빛 보기가 힘들어 아이 얼굴이 자꾸 하얘진다.. ㅋ




No comments:

Post a Comment